터치 패드 속성과 동작을 설정하는 가장 좋은 방법은 무엇입니까?


5

현재 터치 패드 속성과 동작을 설정하기에는 너무 많은 장소가 있습니다.

<올>
  • 기본 시스템 설정 마우스 및 터치 패드 도구.
  • dconf 편집기 키 / org / gnome / settings-daemon / plugins / mouse /
  • synclient 도구
  • syndaemon 도구
  • xinput 도구
  • gpointing-device-settings 도구.
  • /etc/X11/xorg.conf.d/ 디렉토리 내의 파일 편집
  • 더 많은 장소가 있다면 놀라지 않을 것입니다 ....

    한 곳에서 터치 패드를 제어하고 다른 것을 제거 할 수 있습니까?Synclient는 모든 기반을 다루는 것 같지만 다른 방법으로해야합니까?

    현재 syndaemon은 lightdm에 의해 실행되는 것 같습니다. 입력하는 동안 터치 패드를 사용하지 않도록 설정하는 것이 synclient 설정을 방해하는지 알 수 없습니다.또한 lightdm이 syndaemon 인스턴스를 시작하지 못하게하는 방법을 알지 못했습니다.

    gpointing-device-settings 도구는 쓸모없는 것처럼 보이며 의미있는 설정을 쓰지 않습니다. 따라서 시스템이 절전 모드 나 재부팅에서 깨어날 때마다 실행해야합니다.

    X11이 터치 패드를 제어 할 수 있으려면 dconf-editor의 키를 비활성화해야합니다. 그렇지 않으면 누가 (X11 또는 Gnome) 누가 제어하는지 알 수있는 방법이 없습니다.터치 패드를 제어하는 ​​두 가지 인스턴스가있는 이유는 무엇입니까?Gnome을 X11 또는 X11 상태로 두는 것이 낫습니까?

    다른 방법을 사용한 후 기본 시스템 설정 터치 패드 섹션의 기능을 알 수있는 방법이 없습니다.synclient, xinput, xorg.conf.d 파일 또는 그 반대로 대체됩니까?

    마지막으로 synclient 또는 xinput 중 어떤 것을 우선해야하는지 불분명합니다.

    여기에 어떤 안내도 부탁드립니다.

    0

    Different desktops use different methods. Unfortunately, it depends wholly on where the touchpad driver looks in your session. For example, Puppy Linux with JWM uses flsynclient, KDE uses (what at least used to be) Synaptiks. Really, it depends on which desktop you use. Generally speaking, it is best to leave it to whatever environment you use. If you use something like KDE and GNOME side-by-side, you may need to modify the X11 config files directly, because their individual settings don't interact. However, if you use GNOME or Xfce etc. almost exclusively, use the settings from that desktop.

    The reason is simply convenience. If you edit X's configuration or use a third-party tool, when GNOME tries to shut off the touchpad, say for typing, it may be overridden by the environment. Extensions that manage touchpad will probably not work. Even if they do work, their settings are likely to be unreliable because when they do some automatic change, they will take over. On next reboot the system will have control because that's the way you have it set up.

    The only case where another client is necessary is if you really need more settings than the environment you use offers.

    Note that LightDM has its own user, and so you can log in using Su to change the settings. I believe that the lightdm user has a gnome control center as well and can set settings for touchpad that way, but I have no way of telling for sure.